NAVIGATION

달인 여행기 ♥

  

smallbanner.gif

320gif.gif 오빠 믿어.gif


포인트 정책 [쓰기 500 | 읽기 0 | 코멘트 50] 

가슴이 시켜 계획한 태국여행 2월22일~24일 (with.누이)_3

2021.04
10
로그인 후 추천 / 비추천 가능

본문

0fb21019f4a7ca6e5b5c2b2a4c8aa8c7_1551449006_5752.jpg 

 

네... 지극정성 누이의 향수 버프를 받고

자의 반 타의 반으로 워킹스트리트에 또 왔습니다...

 

원래는 가면 가고 안 가면 안 갈 생각이었던 지라 최초 일정에선 제외 했었는데

어느 샌가 도착해 있네요.

 

쿠찌형님과 저, 끝발형은 아고고 경험이 있고, 종형, 드렁커형은 초행입니다.

그래서 소비형이 일반 아고고로 이끌었습니다.

 

이것저것 워킹스트리트에 대해서 설명해주시고, 그중 가장 시설이 좋고 와꾸가 좋은 일반 아고고로 입장합니다.

주말이라 자리가 없을 수 있지만 자리가 있다면 자리에 앉아 맥주를 마시며 눈으로만 보고 오고...

자리가 없으면 쭈욱 한 바퀴 둘러보고 나온다고 하십니다.

 

역시 사람이 너무 많아 자리가 없습니다.

이리저리 푸잉들을 봤는데 얼굴, 몸매가 장난 아닙니다 ㅎㅎ...

그러니까 여기서 죽치고 있겠구나 생각합니다.

 

우리 일행은 쿨하게 나옵니다.

여기가 목적지가 아니기에 하드 아고고로 향해 발걸음을 옮깁니다.

익숙한 구조의 하드 아고고에 입장... 히힛...

 

이번에는 술 한 잔 안 마시고 하드 아고고에 왔더니 기분이 새롭습니다.

응? ㅋㅋㅋ.. 그런데 뭔가 고향에 다시 찾아온 느낌이 듭니다...

분위기에 심취하며 지나가는 길에 헐 벗은 푸잉들을 하나 둘 가슴을 주물럭 주물럭 대면서 2층으로 올라갑니다.

 

저번에 아고고에서 들이댔던 그 매니저가 또 저한테 들이대네요 ㅋㅋㅋ

이미 익숙하니 저도 같이 응수해줍니다 ㅋㅋ 그 매니저와 찐하게 뽀뽀하고 가슴 만지고... 엉덩이 만지고...

걔는 제 민둥이 만지고 막 서로 껴안고 ... 그러고 놉니다...

 

소비형이 매니저 이렇게 만지는거 어렵다는 말을 합니다. ㅋㅋ

그러면서 매니저 브레지어 안에 바트 지폐를 구겨 넣더니 저 보고 빼가라 합니다 ㅋㅋ

낼름 매니저 브레지어 안에 꽁꽁 숨겨져 있던 꼭지를 손가락으로 유린하며 지폐를 빼내줍니다 ㅋㅋ.. 아 재미있어요 ㅋㅋㅋ

소비형이 매니저 보고 저한테 팁줘야 한다고 얘기합니다 ㅋㅋ.. 재미집니다 ㅋㅋ..

 

이제 지정석으로 앉으며 헐 벗고 위에 있는 2명의 푸잉을 스틱을 때리면서 놀기 시작합니다 ㅋ

분위기가 달아오르니 소비형이 생맥주도 시켜주시네요.

 

각각 한 명씩 푸잉을 지정해서 다리 위에 앉혀줍니다. 생맥주도 술술 들어갑니다.

푸잉 하나 씩 데려오면서 아까 그 매니저는 저에게 계속 끼부립니다 ㅋㅋㅋ...

저도 같이 응수하니 더 좋아라합니다 ㅋㅋ 요녀석 잼있어 ㅋㅋ

 

소비형이 제 팬티속에 팁을 넣었더니 다른 푸잉들은 그러려니 했는데

너 이녀석 매니저는 왜 또 ㅋㅋㅋ.. 매니저는 제 민둥이를 집중적으로 공략하며 팁을 빼갑니다 ㅋㅋㅋ 아 잼있엌ㅋㅋㅋㅋ

 

이 자유롭고 야릇한 분위기에 심취해 즐기면서

다른 형님들 위에 앉아 있는 푸잉들의 가슴, 엉덩이 만지작거리면서 놀다보니 제 위에도 한 명이 앉네요 ㅋㅋ

 

근데 다른 푸잉들과 다르게 옷을 안 벗어요.

그래서 만져보니 다른 한 쪽은 말랑말랑 참젖이고 다른 한 쪽은 딱딱한 의젖이네요 ㄷㄷ...

의젖 만지니 너무 아프다고 참젖을 만지라고 그럽니다 ㅎㅎ..

이거 기분 묘해요 ㅋㅋ

 

이제 푸잉들을 다 앉혔겠다 소비형이 흥을 돋우기 위해 테이블 위에 바트 지폐를 뿌리며 가위바위보를 시킵니다.

가위바위보를 이기면 팁을 다 가져가니 푸잉들 신나서 열심히 합니다.

제 푸잉도 어리둥절하다가 이내 곧잘 따라하며 하나 둘 팁을 땁니다.

저는 그 사이 짝짝이 푸잉의 참젖을 만지며 조개를 손으로 비벼줍니다 ㅎㅎ.. 기분 좋네요~

 

분위기도 달아올랐겠다 이제 하이라이트인 발 넣기와 손 넣기를 진행합니다 ㅎㅎ

저는 다시 안 해봐도 되서 분위기를 돋우기 위해 함성을 질러줍니다

 

2층의 시선이 모두 우리 테이블로 쏠리는 느낌을 받습니다. ㅎㅎ

이거 함성만 질러도 재미있습니다 ㅋㅋㅋ

 

그리고 아고고 가기 전날.. 아고고가면 제가 투핸드로 2명의 푸잉 골뱅이를 판다며 누이가 겁나게... 시늉을 했는데.. ㅋㅋ..

그걸 해보라며 형님들이 센터 자리를 양보 해주십니다...

기대에 부응해 투핸드로 2명의 푸잉 골뱅이를 존나 존나 존나 열심히 팝니다 ㅋㅋㅋㅋㅋ 앜ㅋㅋㅋㅋㅋㅋㅋ

이제 즐길만큼 즐겼다는 소비형은 끝잔으로 나가자고 하십니다.

 

골뱅이를 파고 난 후 한 손을 제대로 물수건으로 못 닦아줬는데

끼부리던 매니저가 챙겨줍니다. 이녀석 센스쟁이 ㅋㅋㅋㅋ 고맙다며 부비해줬더니 뽀뽀해줍니다 ㅋㅋ 아 ㅋㅋㅋㅋ 이녀석 잼있어 ㅋㅋ

매니저가 소비형한테 뭐라뭐라 한 거 같은데 소비형이 이 매니저 집으로 가라며 그러시네요 ㅋㅋㅋ

저한테 반응 좋았던 푸잉까지 세명이서 놀고오라며 ㅋㅋㅋㅋㅋㅋㅋ 진짜 놀고 싶었으나 참았습니다 ㅋㅋㅋ.....

 

재미있게 놀면서 1층으로 내려가는데 입구 마지막 테이블 위에서

처음에 있었던 가슴 작은 푸잉이 절 알아보고는 달려드네요 ㅋㅋㅋㅋㅋ

저는 그녀의 가슴을 만지며 그녀와의 찐한 키스를 마지막으로 하드 아고고를 나왔습니다.

 

처음 부터 끝까지 찐하게~! 재미있게 놀다 나왔네요 ㅋㅋ...

아... 이러면 또 아고고 가게 될 것 같은데.. 하앜ㅋㅋㅋㅋㅋㅋㅋ 앜ㅋㅋㅋ 아고고 좋앜ㅋㅋㅋㅋㅋㅋ

 

재미있게 하드 아고고를 즐기고 풀빌라에 도착합니다.

이미 본진에서는 피자로 저녁 식사를 매니저들끼리 한 것 같습니다.

 

누이는 절 보자마자 앉히고는 체킹한다며 이 곳 저 곳 훑어봅니다 ㅋㅋ... 엌...

똑자이!!라며 키스마크가 있다며 뭐라 합니다... 무슨 키스마크가 목에 있어 ㅋㅋ

 

저번에 술을 잔뜩 먹어서 당했지만 이번엔 쉽게 당할 순 없지 ㅋㅋㅋ

키스마크 없다며 체크하라고 합니다.

 

그리고 저는 아고고가서 두손 모아 가만히 있었다고 제스쳐를 취하며 얘기했더니 거짓말하지 말라며 막 떄리네요 ㅋㅋ

그러면서 제 상의를 걷어 올리고는 지가 키스마크를 만드네요...;; ㄷㄷ..

어? 키스마크! 아고고 좋아요? 라면서 또 때립니다 ㅋㅋ... 용의주도한 녀석... ㄷㄷ... 

 

누이와 이렇게 꼼냥꼼냥대다가 피자를 먹기 시작합니다 ㅎㅎ...

그리고 소비형이 하나 둘 장비를 꺼냅니다.

사이키조명과 블루트스 마이크 스피커 등... 노래방이 세팅 됩니다.

소비형의 첫곡으로 하나 둘 노래를 불렀고

저는 어제 마블 위에서 생존을 위해 힘 껏 버텼던 지라 팔을 수없이 떨며 노래를 불렀습니다...

 

노래 부르는게 떨려서 팔 떤거 아니에요... ㅠ... 수전증 조금 있지만 이렇게 바이브레이션 처럼 떨진 않아요... ㅠ...

어제 마블 위에서 진짜 죽기 싫어서 어쩔 수 없이 힘 줘서 그런거에요... 엉엉...

 

이번 술 자리에선 아고고에서 술도 먹었고, 피곤도 하기에 노래는 슬그머니 부르면서 술은 안 먹고 콜라만 먹었습니다 ㅎㅎ..

무리 하면 안 되니까요~ ㅎㅎ...

 

어느정도 분위기를 띄운 소비형은 노래 하는 방법을 알려주고는 퇴근 하셨습니다.

이제 부터 우리 맴버들끼리 음주가무를 즐겼습니다.

다들 노래 잘 부르시더군요. 부럽습니다... 저는 박치인지라 ㅋㅋ;;

 

누이가 노래 불러달라길래 한 곡만 더 부르고 맙니다 ㅎㅎ;;

소비형 없어도 뭐 아토미가 있기에 분위기는 전혀 죽지가 않습니다 ㅎㅎ

막간을 이용해 누이한테 태국어도 조금씩 배워봅니다 ㅎㅎ

 

누이는 제 발음 들으면서 아주 잘 한다고 칭찬을 해줍니다.

고래도 칭찬을 받으면 춤을 춘다는데 저 역시 어깨 춤을 추고 있더군요 ㅋㅋ

 

뭔가 많은 걸 주입식으로 알려주더군요 ㅋㅋ 몇 가지 응용해서 얘기하니 오오 잘한다고 ㅋㅋㅋ

하이파이브하고 재미있게 놀다보니 어느새 잠을 잘 시간이 됐습니다.

 

저와 누이, 쿠찌형님 커플은 일찍 건너갔습니다.

그리고 각자 방으로 향합니다.

 

오늘도 역시 서로 별 다른 신호 없이도 몸이 자동으로 움직입니다.

한 바탕 빰빰을 끝내니 또 다시 누이의 태국어 스터디 시간이 돌아왔습니다.

단 둘이 침대에 누워있으니 이번엔 수위 높은 단어들을 알려주네요... ㄷㄷ...

 

여러가지 단어들을 조합해서 얘기 하니 다른 사람 앞에선 얘기하면 안 된다고 합니다 ㅋㅋㅋㅋㅋㅋㅋ

야이 변태얔ㅋㅋㅋ 이런 단어들을 알려주냨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오직 너 한테만 하겠다고 약속하고 타릉으로 끝맺음 합니다 ㅋㅋㅋㅋ

보고 싶다는 태국어를 알려주며 저한테 그렇게 얘기해서 저는 고혹-이라고 얘기하며 핀잔줍니다 ㅋ...

영업용이면서 뭘 ㅋㅋㅋ

 

누이의 태국어 스터디 덕분에 이제는 빰빰을 할때엔 태국어를 어느정도 구사하면서 합니다. ㅋㅋ...

태국어까지 가미되니 참 재미있고 야릇하고 뭐 그렇습니다 히힛..

 

재미있게 빰빰을 즐기곤 누이를 안은 채 또 다시 잠을 듭니다... 고로로롱...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96 건 - 1 페이지
2021.06
05

남자는 파타야에서 죽어야 한다 달인여행팁 및 마무리

네.. 어떻게 우리 달인 회원님들... 간접체험 달인여행은 잘 갔다오셨는지...^^   이게.. 후기쓰는데 은근히 오래 걸리네요. 기억도 되짚어야 하고.. 사진도 찾아야하고.. 내용도 정리해야 하고..   조금더 공감될수있는 …

2021.06
05

남자는 파타야에서 죽어야 한다 (수요일,5일차)

네 드디어 마지막 날입니다.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닛 명품가슴 주물럭주물럭. 바로 꼬추 만져줍니다. 물고 빨고 츄릅츄릅..   마지막날인데.. 콘돔끼면 발사 안될거같습니다.      아라리 "닛. 플리스 노콘돔…

2021.06
05

남자는 파타야에서 죽어야 한다 (화요일,4일차) 2/2

그렇게 숙소로 복귀해서 본격적으로 고기굽기 시작합니다.         때깔보세요. 미쳤습니다. 두꺼운고기 저렇게 잘 구워놓으면 무조건 맛있는거아닙니까     달사님 "야 닛! 가서 …

2021.06
05

남자는 파타야에서 죽어야 한다 (화요일,4일차) 1/2

  어김없습니다. 8시면 기상입니다. 이쯤되면 다들 아시죠 ㅎ 오늘 역시 도시락에 라면먹었습니다.   오늘도 도시락 대성공입니다. 겁나맛있습니다. 도시락2개,라면1개 순식간에 비웠습니다.   벌써 내일 도시락은 뭐먹…

2021.06
05

남자는 파타야에서 죽어야 한다 (월요일,3일차) 2/2

여기 너무 좋습니다. 고급 노천탕 생각하시면 되요.   여기는 온천이라 사진이 없습니다.  딱 말씀드릴게요.   먼저 자쿠지베드에 들어갑니다. 그 왜 스파있죠 그게 나오면서 마사지해줍니다. 그런데 머리맡에는 차가운 물…

2021.06
05

남자는 파타야에서 죽어야 한다 (월요일,3일차) 1/2

오늘도 태국시간 기준 8시면 눈이 떠집니다. 무슨 알람맞춰놓은거 마냥 8시면 눈이 떠지네요 신기합니다.     밥먹어야죠! 컵라면 하나 꺼내고 오늘은 어제와 다른 게살볶음밥 도시락입니다.    저거 물건…

2021.06
05

남자는 파타야에서 죽어야 한다 (일요일,2일차) 2/2

  다 먹고나서 아로마마사지 받으러 갑니다. 흔히 생각하는 꺾고 찢고 하는 타이마사지가 아니라 스킨케어(보습) + 마사지 느낌입니다.   우리 남자들도 이제는 피부관리 해야합니다. 맨즈케어, 요즘 유행이잖아요. …

2021.06
05

남자는 파타야에서 죽어야 한다 (일요일,2일차) 1/2

  태국시간 8시에 눈떴습니다. 나나는 옆에서 곤히 자고있네요. 문신하고 눈이 딱 마주칩니다 아오 깜짝이야...    "깨워서 한번 혼내줘 음...시간도 많은데 뭐 굳이..^^ 나가서 태국구경좀 하자!"   …

2021.06
05

남자는 파타야에서 죽어야 한다 (토요일,1일차) 2/2

그렇게 아쉬운 짧은 술자리가 끝나고 나나랑 둘이 남았습니다.     나나 "Do you speak english"     아라리 " yes i can~"   둘만 남게되니 나나가 신나서 얘기합니다…

2021.06
05

남자는 파타야에서 죽어야 한다 (토요일,1일차) 1/2

입국수속 끝나고 수하물 기다리는동안 태국USIM으로 바꾼뒤 달사님께 연락드립니다. "저 공항 도착했습니다~"   달사님 전화오시네요 "수하물 찾으시고 3번GATE로 오시면 됩니다"   날아가듯이 3번 게이트로 향합니다. 앞에 …

2021.06
05

남자는 파타야에서 죽어야 한다 프롤로그 및 Start (4.20~24)

*반갑습니다 아라리입니다~^^ 달인을 알게된지 장장 4년만에 첫 달인여행을 다녀왔습니다.   매일 후기만 읽으며 부러워만하고 있었는데 이제는 제가 후기를 쓰게 됐네요.   모쪼록 제가 후기를 읽으며 많은 즐거움, 기대,부러움을…

2021.06
05

[달인교관] 사왓디 캅 소비 - -v 렛츠기릿~! 파뤼 투나잇~! ^^*

풀빌라 수영장에서광란의 파티~^^♡BUT 다음날 두통에 시달렸다는 후문이.. ㅎ리사... 새로 영입된 동생인데 그래서 그런지 더 열심히 노네요 ^^역시 울 달인님 안목이 좋아~ ^^   아주 제대로 안면…

2021.06
05

[달인교관] 사왓디 캅 소비 ^^* 날씨 더워지는데 내가 후덜덜한거 보여줄께

달인 회원은 아마 처음 갔을듯전에 지인들 왔을때 데려간 곳인데이놈들이랑 노는게은근 인생 추억으로 남아서 말이지살면서 언제 호랑이 만져보겠어^^한국 가서 다들 대박 나시길...^^♡ 잠자는 호랑이 찌근덕 거려보기... ㅡㅡ 뒤에 저놈 다가오는거 …

2021.06
05

[달인교관] 사왓디 캅 소비*^^* 달인 엔에프랑 컴백 파뤼~!!!!

태국 들어오자 마자달인님과 NF 면접 진행중입니다^^♡어휴~~ 형님두 참... 뭘 이런 환영회까지 ^^ㅋㅋ애기들 참 착하고 예쁘네요^^욘석들 오빠들한테 잘 보일 수 있게열심히 교육 중이에요^^ 태국은 잘 꾸며 둘테니걱정마시고 한국을 열…

2021.04
13

[달인교관] 사왓디 캅 소비 *^^* 천연 조개 장식 게임 테이블... ^^;;;

젤다의 전설현실판 구현 하기 위해동생이 도와주러 왔어요^^;   겔드마을 브오이랑 최대한 닮은 동생으루 픽! …

2021.04
13

우여곡절이 많았던 태국 첫 여행기 - 마지막이야기

안녕하세요. 2주일만에 돌아온 우연 입니다.(2주 맞나요ㅎㅎ)후기를 빨리 쓰려고 했으나 생각대로 되질 않네요.이리 저리 치이고 뛰어다니고 하니 정신이 없습니다. 정신이 없으니 태국이 더 생각 나고 단기여친또한 더욱 생각이 나는군요....아침이 밝았습니…

2021.04
13

우여곡절이 많았던 달인 태국 첫 여행기-2편

안녕하세요. 우연 입니다.제가 하는일이 관리직이다보니 자리를 비우면 일이 그대로 쌓여있어서 오늘 참 힘든 하루 였습니다. 그러니 태국 생각이 더욱 나구요.흙흙그러나!! 회원님들의 성원에 힘입어!! 2편을 이어가도록 하겠습니당. 감사합니다.+_+둥근해가…

2021.04
13

우여곡절이 많았던 달인 태국 첫여행기 - 1편

  안녕하세요. 우연 입니당...글 작성 후 임시 저장 후에 다시 작성하러오니 저장이 안되네여본의치 않게 재작성 합니다 ㅠㅠ3/16 부터 3/19까지 3박 4일 여행 일정을 맞추고 현실로 복귀하여오라오라병을 실감 하고있네요..(참 무서…

2021.04
10

[달인교관] 사왓디 캅 소비*^0^* 제대로 수중 뒤치기 자세 나오네ㅋㅋ

오늘 날씨가 기가 막히네요맥주 한캔 들구 수영장에 누워 자빠져 있기 딱 좋습니다      헉! 훌륭한 뒤치기 자세!!!  *^0^* 므흣~!!!  NF아오피~ 소비…

2021.04
10

2/22 -2/24 (세째날 저녁) 새로운 사랑에 빠지다.

달사 형님은 몸이 안좋아서 먼저 집에 돌아가시고,우리 일행은 숙소에 와서 소비와 꼬여 버린 일정을 정리합니다.우린 밤에 가기 전까지 매니저와 있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우리 보다 뱅기가 빠른 끝발이 푸키와 먼저 떠나는 걸로 달사 형님과 얘기가 되어 있…

2021.04
10

2/22 -2/24 (세째날 오전. 오후) 낚시는 힘든 일

태국을 가기 위해선 우선은 늦게까지 자는 연습을 해야할 것 같습니다.늦게 잤음에도 습관상 아침에 일찍 일어나게 되네요.배도 고프고 해서 어제 산 만두를 1개 데워 먹습니다.다운 받아 간 내안의 그놈 영화를 거실에서 봅니다.다라는 역시 오전 부터 열심히…

2021.04
10

2/22 -2/24 (둘째날 오후, 저녁) 새로운 가이드 등장

집에서 좀 쉬고 있는데, 새로운 가이드가 옵니다.우리의 소비.ㅋㅋ달사 형님 뻗었다고 대신 옴.새로운 가이드와의 첫번째 일정으로 카트를 타러 갑니다.소비가 내기로 피자를 걸었는데, 이게 명수가 많다보니 금액도 꽤 되겠더군요.일단 타는데. 여기서 또 달라…

2021.04
10

2/22 -2/24 (둘째날 오전, 점심) 버림 받은 우리 동지들

그래도 피곤했는 지 7시 정도까지 푹 자고, 할 게 없어서 지난 번에 못 들어와 봤던 풀에 혼자 들어와 몸 좀 불리면서 하루를 시작합니다.ㅎㅎ지난 동행인 서리니 방도 그대로 쓰겠다 아침에 혼자 물놀이 하던 것도 흉내 내면서.ㅋ물놀이 후 샤워를 하니 한…

2021.04
10

2/22 -2/24 (첫째날) 극기 훈련의 시작과 다시 또 만남.

안녕하세요. Cuzzi 입니다.3주만에 여러 우여곡절을 거치고 아쉬움을 극복하기 위해서 다시 떠나기로 합니다.다라 모집자를 주축으로 저와 끝발, 드렁커, 종종 이렇게 5명.끝발은 하루 먼저 가고 나머지 4명은 제주항공 아침 6시15분 뱅기.이 시간이 …

2021.04
10

가슴이 시켜 계획한 태국여행 2월22일~24일 (with.누이)_에필로그

안녕하세요 달인 쪼렙 다라입니다 ㅎㅎ...   후기를 조금 늦게 쓰는 바람에 후기 쓰는 내내 기억이 뒤죽박죽이었네요 ㅋㅋ... 이게 맞았나 사진 찍어둔 순서를 보고도 기억이 가물가물... 으읔...   역시 후기는 도착하자마…

2021.04
10

가슴이 시켜 계획한 태국여행 2월22일~24일 (with.누이)_4-4

이제 숙소로 향해갑니다. 여기에서도 문제가 발생하는데 달인형님의 핸드폰 하나를 요트에 두고 나오게 됩니다.   시간이 애매한 끝발형 커플이 속한 저희 팟은 소비형의 차를 타고 먼저 갑니다. 도착한 끝발형은 비행기를 타…

2021.04
10

가슴이 시켜 계획한 태국여행 2월22일~24일 (with.누이)_4

역시나 잠꾸러기 누이보다 제가 먼저 잠에서 깨어납니다. 곤히 잠들어 있는 그녀의 모습을 물끄럼히 보니 뭔가 깊은 곳에서 올라옵니다.   이 얼마만에 느껴보는 찡한 느낌인가... 처음 달인 여행때도 마찬가지로 느꼈던 이 느낌을 못 잊어 …

2021.04
10

열람중 가슴이 시켜 계획한 태국여행 2월22일~24일 (with.누이)_3

    네... 지극정성 누이의 향수 버프를 받고 자의 반 타의 반으로 워킹스트리트에 또 왔습니다...   원래는 가면 가고 안 가면 안 갈 생각이었던 지라 최초 일정에선 제외 했었는데 어느 샌가 도착해 있네요. …

2021.04
10

가슴이 시켜 계획한 태국여행 2월22일~24일 (with.누이)_2-2

나갈 준비가 다 됐는데도 아직 JJ가 도착이 늦어 달사형님은 우선 점심을 먹으러 가자며 쌀국수 집으로 향했습니다.   쌀국수 뿐만 아니라, 닭고기, 쏨땅, 훈제돼지고기 등등 다 맛이 좋습니다. 입에 잘 맞습니다. 푸키가 먹는 모습에 따…

2021.04
10

가슴이 시켜 계획한 태국여행 2월22일~24일 (with.누이)_2

아... 기억이 가물가물 하기 시작합니다... ㅋㅋ... 사진을 봤는데도 불구하고 언제 먹은 것이지 이러고 있습니다. 하 ㅠ... 이레서 후기는 빨리 써야 하는데 말이죠 ㅋㅋ...   여튼 기억을 더듬으며 다시 시작합니다. 본진으…

2021.04
10

가슴이 시켜 계획한 태국여행 2월22일~24일 (with.누이)_1-1

누이의 테마 송을 듣다보니   어느 새 파타야 근처 해변에 도착했습니다.   익숙하게 테이블에 착석을 하고 지나가는 상인들에게 이것 저것 주문을 합니다. 오랜만에 먹는 매운 쏨땅과 태국식 찐계란, …

2021.04
10

가슴이 시켜 계획한 태국여행 2월22일~24일 (with.누이)_1

아침 6시 15분 비행기 이륙 직전 항공기에 얼어 붙은 얼음을 떼내는 작업으로 인해   이륙 지연이 됩니다.   더 늦게 이륙하면 어쩌지 라는 고민이 무색하게 대략 15분 후 쯤 뱅기는 안전하게 이륙합니다.   …

2021.04
10

가슴이 시켜 계획한 태국여행 2월22일~24일 (with.누이)_프롤로그

안녕하세요 이번에 연타로 2번째 태국을 방문하게 된 다라입니다.   집에 일찍 온 김에 노트북을 잡아 후기를 빠르게 써야겠습니다. 머릿속에 지우개가 있어 점점 태국때의 추억이 흐릿흐릿해지네요. ㅋㅋ.. (후기를 쓰는 목적은 나중에 찾아…

2021.03
21

여행은 돈의 문제가 아니라 용기의 문제다. 02월 20일 ~ 22일 스카이의 방콕 파타야 후기 [Episod…

Episode 07. 다시 만날수 있을까요 '인간의 감정은 누군가를 만날 때와 헤어질 때 가장 순수하며 가장 빛난다' 마지막날 오늘 아침도 여전히 해장 라면으로 시작을 했다. 내려와서 소비와 함께 비용 정산을 하고 쉬고 있는데 매니저…

2021.03
21

여행은 돈의 문제가 아니라 용기의 문제다. 02월 20일 ~ 22일 스카이의 방콕 파타야 후기 [Episod…

Episode 06.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힘들면 달인여행오면 치유 됩니다.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슬퍼하거나 노하지 말아라.슬픈 날을 참고 견디면즐거운 날이 오고야 말리니. 그렇게 즐거운 카트가 끝나고 우리는 러시아 사장님이…

2021.03
21

여행은 돈의 문제가 아니라 용기의 문제다. 02월 20일 ~ 22일 스카이의 방콕 파타야 후기 [Episod…

Episode 05. 소중한 아침, 그리고 소중한 추억들 사랑할 때는 사상 따위가 문제가 안 된다. 내가 사랑하는 여자가 음악을 좋아하는가. 어떤가는 문제가 안 된다. 결국 어떤 사상에도 우열을 결정하기란 힘들다. 세상에는 오직 하나의 진리가…

2021.03
21

여행은 돈의 문제가 아니라 용기의 문제다. 02월 20일 ~ 22일 스카이의 방콕 파타야 후기 [Episod…

Episode 04 .그녀다.. 심장이 멈췄다. 그리고 천사가 내게 온다.   사랑을 받는 것, 그것이 행복이 아니다. 사랑하는 것, 그것이야말로 진정한 행복이다. 1시간 30분정도 걸려서 파타야 숙소에 도착을 했다. 오…

2021.03
21

여행은 돈의 문제가 아니라 용기의 문제다. 02월 20일 ~ 22일 스카이의 방콕 파타야 후기 [Episod…

Episode 03 설레임과 만남 그리고 행복    여행의 묘미는 완벽한 지도 덕분에 매사가 계획대로 되는 데 있는 것이 아니라,거친 약도 때문에 길을 잃고 헤매는 동안 생기는 뜻밖의 만남에 있다고 믿는다. 2019년 02월…

2021.03
21

여행은 돈의 문제가 아니라 용기의 문제다. 02월 20일 ~ 22일 스카이의 방콕 파타야 후기 [Episod…

Episode 02. 그놈들의 발기찬 계획 2018년 01월 서울의 모 술집   나 : 형님 이 프로젝트 한번 제대로 해보시렵니까 좀 많이 빡세긴 해요. 고생좀 하고 잘되면 회사에 건의해서 해외여행이라도 보내달라고 할라고 하는데요 …

포인트 정책 [쓰기 500 | 읽기 0 | 코멘트 50]

제휴문의 바로가기
부산비비기 입장
달콤한인생 입장
페이스북 클릭
웹사이트 클릭
웹사이트 클릭
페이스북 클릭
페이스북 클릭
페이스북 클릭
웹사이트 클릭
웹사이트 클릭
웹사이트 클릭
웹사이트 클릭
지도보기
웹사이트 클릭
지도보기
예약 바로가기
후기보기
지도보기
환전 싸게하기